2차 대전 독일이 초반에 강했던 이유.jpg

2차 대전 독일이 초반에 강했던 이유가 있었네요. 전 유럽을 상대로 여기저기 활개치면서 전쟁을 할 수 있었던 이유가 바로 템믈러라는 피로회복제가 있었는데…마약성분이 들어간 스팀팩 입니다.

이 약물로 피로감을 없애고 전쟁의 두려움도 없앤다고 하네요.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2차 대전 독일이 초반에 강했던 이유

2차 대전 독일이 초반에 강했던 이유 1


비밀무기가 바로 피로회복제로 둔갑한 페비틴

한마디로 마약물입니다.

메스암페타민

흔히 히로뽕(뽕), 필로폰, 메스(meth) (미국) 라고 불리는 마약. 일본에서 ‘각성제’라 하면 흔히 이것을 뜻합니다.

복용 시 얻는 극단적인 쾌락과 심한 중독성, 부작용 때문에 마약으로 분류됩니다. 2차 세계대전 때 각성제로 애용되었으나 부작용으로 인해 현재는 대부분의 국가에서 제조/판매/복용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다만 몇몇 국가에서는 극도로 심각한 중증 ADHD 환자에 대한 최후의 치료 방법으로 의사의 처방 하에 소량을 합법적으로 사용하는데 대표적인 국가는 미국이 있습니다. 상표명은 Desoxyn이며 ADHD와 병적인 초고도비만 환자의 음식 의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용합니다.

찾으시는 자료의 키워드 또는 제목으로 검색하세요.

▲키워드 복붙▲

구글에서 가져온 검색창이라 안전합니다웹툰 영화 드라마 키워드를 아래의 구글 검색창에 검색을 하시면 무료보기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크롬’ ‘사파리’ ‘삼성인터넷’ ‘익스플로러’에서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이슈 유머 보러가기